온타리오 취득세는 얼마를 납부해야 하나요?

온타리오에서는 부동산을 취득할 경우, 취득금액에 따른 세금을 납부해야 합니다. LTT(Land Transfer Tax)라고 부르는데, 토론토 시에 있는 부동산일 경우는 여기에 MLTT(Municipal Land Transfer Tax)가 덧붙여서 부과되는데 2017년부터 토론토시 MLTT는 LTT 와 금액이 같아졌습니다.

취득세 계산은 다음에서 할 수 있습니다.   https://www.koms.ca/취득세-계산기

생애 최초 주택구입자(First-Time Home Buyers)의 자격에 해당되면 LTT는 $4,000까지, MLTT는 $4,475까지 환급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5,000에 해당하는 Tax Credit ($750 정도)도 세금 신고 시 받을 수 있으니 잘 확인하고 꼼꼼히 따져 봐야 합니다. 즉, 토론토 다운타운 콘도를 $500,000에 분양을 받는다고 하면 취득세는 $12,950이지만 감면을 받으면 세금은 $4,475로 줄어 듭니다.

자격 요건은,

– 18세 이상

– 시민권자 혹은 영주권자

– 취득 후 최소 9개월 이상은 주 거주지(Principal Residence)로 거주해야만 함

– 전 세계 어디에서도 자신의 명의로 된 집을 소유한 적이 없어야 함 (공동소유 지분 포함)

– 만일 배우자가 있는 경우, 그 배우자도 결혼기간 동안에는 집을 소유한 적이 없어야 함

취득세 환급 신청은 잔금 지불과 동시에 소유권 등기 이전이 일어 나는 시점에 신청하여 차액분만 납부하는 것이 일반적인데, 보통은 변호사가 관련 서류를 준비하고 신청을 합니다.

온타리오에서는 2017년부터 NRST(Non-Resident Speculation Tax)라는 명목으로 비 영주권자에게 주거용 부동산에 대해 15%의 취득세를 기존의 취득세에 덧붙여 부과하고 있습니다. 대상 지역은 Great Golden Horseshoe Region(나이아가라부터 피터보로까지이며 런던, 오타와, 킹스턴 제외)이고, 자격 요건이 까다롭기 때문에 반드시 변호사에게 자문을 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주택 취득 시 자격이 안되어 15% 취득세를 냈다 할지라도 주택 구매 후, 온타리오에서 1년 이상 단절 없이 Full-Time으로 일을 했을 경우, 4년내 영주권 취득 시, “정규 학교” 2년 이상 Full-Time 학생 신분 유지 시는 나중에 환급을 받을 수 있습니다.

 

  모기지 궁금증 해결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